채널예스

예스24

명사의 서재

손미나의 서재 작가

前 알랭 드 보통의 인생학교 서울 교장, 前 허핑턴포스트 코리아 편집인, 前 KBS 아나운서, 손미나앤컴퍼니 대표, 여행 작가, 소설 작가. 저자는 수많은 이름을 가지고 있는 다재다능한 여성 리더. 

2007년부터 전 세계를 누비며 여행기를 쓰기 시작했다. 일본 여행기 『태양의 여행자(2008)』, 아르헨티나 여행기 『다시 가슴이 뜨거워져라(2009)』, 페루 여행기 『페루, 내 영혼에 바람이 분다(2015)』, 『여행이 아니면 알 수 없는 것들(2016)』 등을 꾸준히 출간하고 있다. 최근에는 화려한 이미지에 가려진 여두운 내면을 속속들이 비춘 첫 번째 심리 에세이 『어느 날, 마음이 불행하다고 말했다』를 출간했다. 


책의 재미를 느꼈던 때는 언제부터였나요? 

아주 어릴 적 방구석에 쪼그리고 앉아 프랜시스 버넷의 『소공녀』를 완전 몰입해 읽으며 ‘제발 밥때가 돌아오지 말았음 좋겠다‘고 생각한 기억이 있어요. 그러니 책을 좋아한 어린이였던 건 분명한데 본격적으로 독서에 빠지게 된 건 대학 때부터인 것 같아요. 서어서문학 전공을 하면서 스페인과 라틴아메리카의 문학작품을 많이 읽게 되었고 마술적 사실주의 특유의 신비로운 이야기와 기법에 매료되었죠. 또 무라카미 하루키의 단편집 『4월의 어느 맑은 아침에 100퍼센트의 여자를 만나는 일에 관하여』를 우연히 집어 든 날도 기억해요. 어찌나 재미있게 읽었는지 그 길로 도서관에 가서 하루키의 책을 다 빌려 쌓아놓고 읽기 시작했거든요. 

책 읽는 시간은 작가님께 왜 소중한가요?

책 속의 세상에는 한계라는 것이 없잖아요. 시공간을 초월하여 어디든, 어느 시대든 여행할 수 있으니까요. 또, 디지털 세상과 뉴스의 홍수 속에선 신경이 곤두서고 긴장하게 되는 반면 책을 읽으면 우리 마음이 안정되는 효과가 있어요. 그래서 전 일종의 명상과도 같은 치유의 효과가 있고 무한 자유와 파워를 경험할 수 있는 ‘책 읽는 시간’을 좋아해요. 

요즘 작가님의 관심사는 무엇이며 그 관심사와 관계하여 읽을 계획인 책이 있나요?

올 상반기 스페인 방송과 K방역에 관한 인터뷰를 한 것을 계기로 유튜브 채널을 운영하게 되었어요. 코로나19 사태가 과연 언제까지 어떻게 진행될지는 아무도 모르지만, 이번 일을 계기로 세계는 더욱 좁아졌다고 느낍니다. ‘나’만 생각해서는 끝이 안 날 희대의 전염병 앞에서 어떻게 서로를 이해하고 협력할 것인가가 큰 화두가 되었으니까요. 

그런 의미에서 제 채널은 외국어 & 세계 문화에 대한 콘텐츠를 제공해서 한국과 세계의 다리를 놓는 역할을 할 수 있길 바라고 있는데요, 따라서 언어와 환경 문제 등에 관심이 가네요. 조만간 읽으려고 생각하고 있는 책들은 무라카미 하루키의 『이윽고 슬픈 외국어』, 언어학자 노암 촘스키 박사의 신간 『언어는 본능이 아니다』, 로빈 월 키머러의 『향모를 맡으며』, 빌 게이츠가 곧 출간한다는 『How to avoid a climate disaster』 등이 있습니다. 

최근작 『어느 날, 마음이 불행하다고 말했다』와 관련하여, 독자들에게 하고 싶으신 말씀이 있다면 무엇인가요? 

2년 전 번아웃 신드롬을 겪고 그것을 잘 이겨내는 과정에서 ‘열심히 사는 것‘에 집착하는 것이 비단 저만의 문제가 아님을 깨달았어요. 하루하루 최선을 다하고, 힘들어도 참고, 미래를 위해 현재를 희생하는 삶을 살고 있는 수많은 한국인들에게 저의 경험을 나누어서 슬기롭게 살아가는 방법을 모색하는 계기를 만들어 드리고 싶었죠. 

세상이 아무리 혼란스럽다 해도, 아니 그런 시기일수록 우리 마음을 다스리는 일은 중요합니다. 내 힘으로 바꿀 수 없는 일들을 끌어안고 괴로워하기보다는 내면을 들여다보고 내 안의 나와 대화하고 화해하고 좋은 관계를 맺는 일에 집중할 수 있으면 그 어떤 위기 앞에서도 현명한 길을 찾을 수 있고 평온함 속에 살아갈 수 있다고 믿어요. 따라서 우리 일상의 자유를 빼앗기고 시간이 멈춰버린 듯한 요즘은 우리가 한 단계 발전하는 토대를 마련할 기회라는 사실을 기억하셨으면 좋겠어요. 


명사의 추천

서재를 친구와 공유하세요!

페이스북 트위터 미투데이

Copyright ⓒ 2020 YES24. All Rights Reserved.